잃어버린 우산 - 우순실 (1982年) > M1920

본문

[7080] 잃어버린 우산 - 우순실 (1982年)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나야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-09-06 23:21 조회248회 댓글0건
안개비가 하얗게
내리던 밤
그대 사는 작은 성으로
나를 이끌던 날부터
그대 내겐 단 하나
우산이 되었지만
지금 비 속으로 걸어가는
나는 우산이 없어요
이젠
지난버린 이야기들이
내겐 꿈결같지만
햐얀 종이위에 그릴 수 있는
작은 사랑이어라

잊혀져간 그날에
기억들은
지금 빗 속으로 걸어가는
내겐 우산이 되리라

이젠 지나버린 이야기들이
내겐 꿈결같지만
하얀 종이위에 그릴 수 있는
작은 사랑이어라
잊혀져간 그날에
기억들은
지금 빗속으로 걸어가는
내겐 우산이 되리라
추천 0 비추천 0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